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보기보다 많이 나가" 혜리, 54.1kg 현실 몸무게 공개…다이어트도 ing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그룹 걸스데이 출신 배우 혜리가 다이어트 중임을 전했다.

지난 12일 혜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달디달고달디단소고기 혜리의 맛잘알먹잘알 한우 오마카세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혜리는 식사를 하다 "배부른 것 같은데"라고 입을 열었다. PD가 "다이어트 하다 보니까 위가 줄어든 것 아니냐"고 말하자 혜리는 "아 속상해"라며 "다음 작품이 워낙 바짝 빼야 해서"라고 덧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혜리는 자신의 몸무게에 대해 "저 보기보다 많이 나간다"며 인바디를 공개했다.

이틀 전 검사 결과 혜리는 체중은 54.1kg, 골격근량 22.2kg, 체지방률 25%가 나왔다. 다이어트를 시작했던 지난 1월 13일 기준에는 체중 57.2kg, 체지방률 30%를 기록한 바. 현재까지 3kg 정도를 감량했다는 혜리는 "이제 안 빠진다"면서도 "열심히 다이어트해서 바뀌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혜리의 키는 포털사이트 기준으로 167cm로 기재된 반면, 몸무게는 47kg으로 기재되어 있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포털 사이트게 소개된 것과는 달리 실제보다 줄어든 키와 실제보다 무거운 몸무게가 적혀있어 팬들은 물론 많은 이들을 감탄케 했다.

한편, 혜리는 현재 영화 '빅토리'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 혜리 유튜브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