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혜리, 57㎏→54㎏ 된 몸무게 공개 "보기보다 많이 나가…다이어트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혜리 유튜브 채널 캡처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가수 겸 배우 혜리가 몸무게를 공개했다.

지난 12일 혜리 유튜브 채널 '혜리'에는 '달디달고달디단 소고가 혜리의 맛잘알먹잘알 한우 오마카세 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혜리는 한우 오마카세 '혼밥'(혼자 밥 먹기)에 나섰다. 음식을 먹고 얼마 지나지 않아 혜리는 "배부른 것 같은데?"라고 젓가락을 내려놓았다. 제작진이 "다이어트하니까 위가 준 것 아니냐?"라고 하자 혜리는 "속상하다, 다음 작품이 너무 바짝 빼야 한다"라며 다이어트를 해야 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제작진이 몸무게가 얼마나 많이 나가냐고 묻자, 혜리는 "저 생각보다 많이 나간다, 인바디 그저께 했는데 공개하겠다"라며 휴대전화에 기록된 인바디를 공개했다. 공개된 인바디 검사에 따르면, 혜리의 현재 몸무게는 54.1㎏이며 골격근량은 22.2㎏, 체지방률은 25.0%였다.

이어 그는 "다이어트 처음 했을대는 57㎏이었다"라며 몸무게 57.2㎏, 골격근량 21.7㎏, 체지방률 30.0%의 검사지를 공개했다. 혜리는 "이때가 지수 녹화였고 지금은 3㎏정도 뺐는데 안빠진다"라며 "열심히 다이어트해서 바뀌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다짐했다.

ahneunjae95@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