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1 (일)

'13호 골' 손흥민, 시즌 9번째 MOM과 최고 평점 싹쓸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손흥민.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캡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13호 골과 함께 시즌 9번째 MOM(맨 오브 더 매치)을 거머쥐었다.

손흥민은 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크리스털 팰리스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2대1로 앞선 후반 43분 시즌 13호 골을 터뜨렸다.

토트넘도 크리스털 팰리스에 3대1 역전승을 거두면서 4위 애스턴 빌라 추격에 나섰다.

손흥민은 전반 어시스트, 후반 초반 골을 날렸다. 전반 18분 감각적인 논스톱 침투 패스로 티모 베르너에게 골키퍼와 1대1 찬스를 만들어줬지만, 베르너가 골로 연결하지 못했다. 후반 9분에는 데얀 쿨루세브스키의 패스를 받아 오른발 슈팅을 때렸지만, 골대를 맞고 나왔다.

손흥민은 팬들이 직접 뽑은 MOM을 차지했다.

손흥민은 58.1%의 지지를 받았다. 15.1%의 브레넌 존슨과 격차가 크다. 지난 1월1일 본머스와 20라운드 홈 경기 이후 두 달 만의 MOM이자 시즌 9번째 MOM 수상이다.

평점도 최고였다.

통계전문 후스코어드닷컴 평점은 8.1점. 동점골을 넣은 베르너(7.8점), 결승골의 주인공 크리스티안 로메로(7.8점)보다 높은 평점을 받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