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아이유가 커피차 보내줘”…류경수, 궁금증 폭발시킨 ‘찐친’(전참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참시’ 류경수가 아이유와 찐친 바이브를 뽐낸 친구를 향한 궁금증을 폭발시킨다.

2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288회에서는 류경수와 찐친의 유쾌한 만남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류경수는 시장 내 통닭 맛집에서 자신을 만나러 온 특별한 손님과 마주한다. 두 사람은 시작부터 티격태격하며 매운맛 찐친 케미를 드러내는데. 류경수는 특히 찐친의 거침없는 멘트 세례에 정신을 차리지 못한다고 해 이들의 만남이 주목된다.

매일경제

‘전참시’ 류경수가 아이유와 찐친 바이브를 뽐낸 친구를 향한 궁금증을 폭발시킨다. 사진=MBC


그 가운데 류경수는 때 아닌 나이 논란(?)에 휩싸인다. 그는 외모 때문에 곤란했던 대학 시절 일화를 털어놓고, 이날 찾아온 손님 또한 노안 외모 때문에 배우 조진웅과 얽혔던 에피소드로 참견인들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 전해져 그 사연에 호기심이 치솟는다.

류경수의 찐친인 이 손님은 가수 아이유가 커피차를 보내줄 정도로 친하게 지내고 있다고 밝혀 그의 정체가 궁금해진다. 특히 류경수는 이 찐친이 쏟아내는 아이유와의 다양한 에피소드에 무척 흥미를 느낀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한편, ‘전참시’는 2월 4주 토요일 TV-OTT화제성 비드라마 부문에서 22.04%의 점유율로 1위를 기록하며 명실상부 토요일 밤 강자임을 입증하고 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