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9 (금)

제로베이스원 성한빈 "온앤오프 견제, 정면승부하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불후의 명곡' 2일 방송

뉴스1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강현명 기자 = 온앤오프와 제로베이스원이 견제 대상으로 서로를 지목했다.

2일 오후 6시 5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은 아티스트 동방신기 편으로 카디, 레드벨벳 아이린·슬기, 제로베이스원, 정동원, 라포엠, 온앤오프가 출연했다.

이날 온앤오프는 "견제되는 팀이 있냐"는 질문에 후배 그룹인 제로베이스원을 지목했다. 이어 온앤오프는 "제로베이스원이 서바이벌 프로그램 출신이다 보니 퍼포먼스 무대가 견제된다"며 견제 이유를 설명했다.

MC 이찬원이 제로베이스원에게도 견제되는 팀이 있냐고 묻자 제로베이스원 역시 "남자아이돌 선배인 온앤오프"라고 답했다. 제로베이스원의 석매튜는 "1번부터 6번까지 중 (무대 순서가) 몇 번째였으면 좋겠냐"는 질문에 "온앤오프 선배님 다음"이라고 답해 장내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오디션 당시 온앤오프 노래로 무대를 꾸몄던 제로베이스원 성한빈은 "정면승부가 영광스러울 것 같다"며 온앤오프와의 대결 포부를 밝혔다.

wisek@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