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제베원 데뷔 앨범, 작년 전 세계 가장 많이 팔린 앨범 18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제로베이스원. 사진l웨이크원


그룹 제로베이스원의 데뷔 앨범이 지난해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음반 TOP20에 올랐다.

지난 27일(현지시간) IFPI(국제음반산업협회)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게재한 기사에 따르면, 제로베이스원(성한빈, 김지웅, 장하오, 석매튜, 김태래, 리키, 김규빈, 박건욱, 한유진)이 지난해 7월 발매한 데뷔 앨범 ‘유스 인 더 셰이드(YOUTH IN THE SHADE)’는 2023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음반(TOP 20 IFPI GLOBAL ALBUM CHART 2023) 18위에 올랐다. IFPI는 매년 전 세계의 스트리밍, 다운로드 및 음반 판매량을 추산해 ‘IFPI GLOBAL ALBUM CHART’를 발표한다.

해당 차트에 K팝 아티스트는 물론 모건 월렌(Morgan Wallen),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 시저(SZA), 트래비스 스콧(Travis Scott), 위켄드(The Weeknd), 메트로 부민(Metro Boomin), 배드 버니(Bad Bunny), 마일리 사이러스(Miley Cyrus) 등 내로라하는 글로벌 아티스트들이 이름을 올린 가운데, 제로베이스원은 데뷔 해에 차트 진입에 성공하며 막강한 글로벌 영향력을 입증했다.

한편 제로베이스원은 데뷔 앨범 ‘유스 인 더 셰이드’와 두 번째 미니 앨범 ‘멜팅 포인트(MELTING POINT)’로 2연속 ‘더블 밀리언셀러’에 올랐고, 국내 유력 시상식에서 신인상 9관왕 포함 총 15개의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이들은 오는 3월 20일 일본 정식 데뷔를 앞두고 있다.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