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9 (금)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진격의 버추얼 아이돌…플레이브, 컴백 직후 전곡 '차트 인' 기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번째 미니앨범 발매

6곡 전곡 순위권 진입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만찢남’(만화를 찢고 나온 남자) 비주얼로 K팝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버추얼 보이그룹 플레이브(PLAVE)가 새 앨범으로도 음원 파워를 자랑했다.

플레이브는 26일 오후 6시 2번째 미니앨범 ‘아스테룸 : 134-1’(ASTERUM : 134-1) 전곡 음원을 발매하고 컴백했다. ‘아스테룸 : 134-1’은 플레이브가 데뷔 때부터 이어온 ‘아스테룸’ 3부작의 대미를 장식하는 앨범이다. 타이틀곡 ‘웨이 포 러브’(WAY 4 LUV)를 비롯해 ‘와치 미 우!’(Watch Me Woo!), ‘버추얼 아이돌’, ‘프롬’, ‘우리 영화’, ‘메리 플리스마스’(Merry PLLIstmas) 등 총 6곡을 수록했다.

플레이브는 새 앨범에 수록한 신곡들로 주요 음악플랫폼 멜론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27일 오후 3시 기준으로 앨범 수록곡 전곡이 멜론 톱100 차트에 꽂혀 있다. 타이틀곡 ‘웨이 포 유’는 발매 100일 내 신곡을 대상으로 하는 핫100에서는 8위를 차지하며 톱10을 유지 중이다. 플레이브는 나머지 수록곡들로 10위권대에서 ‘줄세우기’를 연출하며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다.

플레이브는 버추얼 아이돌 범주에 있지만 AI 기반 버추얼 휴먼이 아닌 실존 인물들로 멤버를 구성한 팀이다. 실존 인물인 예준, 노아, 밤비, 은호, 하민 등 멤버 5명의 모습을 그래픽 게임 개발 툴인 언리얼 엔진과 실시간 모션 캡처 기술을 활용해 버추얼 아이돌 형태로 보여주고 있다. 역동적인 K팝 군무를 펼치는 모습까지 구현 가능하다. 단 멤버들의 신상은 철저히 베일에 감춰두고 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해 3월 데뷔한 플레이브는 색다른 방식으로 노래와 춤 실력을 알리며 팬층을 다져왔다. 이지리스닝 계열 음악들로 음반뿐만 아니라 음원 분야에서도 호성적을 냈다. 이들은 이번에도 서정적인 분위기의 리드미컬한 팝 감성 곡 ‘웨이 포 러브’를 앨범의 타이틀곡으로 내세워 호응을 얻는 중이다. 멤버들은 이번 앨범 전곡의 작사, 작곡, 안무 등 제작 전 과정을 직접 해내 탄탄한 실력을 뽐내기도 했다.

플레이브가 발매 직후 주요 차트 순위권 벽을 가뿐히 넘은 신곡들로 ‘롱런’ 흐름을 이어갈지 주목된다. 그간 지상파 음악방송 출연, 영상통화 팬미팅, 라이브 소통 방송, 홍대 버스킹 공연, 댄스 챌린지 참여 등 다채로운 행보를 이어온 이들이 이번엔 어떤 활동으로 팬들에게 즐거움을 안길지도 관심사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