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아파트404’ PD “유재석→제니, 이 조합이 가능하다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아파트404’. 사진ㅣ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파트404’가 놓치면 후회할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2024년 예능 기대작 tvN ‘아파트404’(연출 정철민, 신소영)는 유재석, 차태현, 오나라, 양세찬, 제니, 이정하 총 6명의 입주민이 우리에게 친숙한 공간이자 생활 터전인 아파트를 배경으로 기상천외한 일들의 실체를 추적하는 시공간 초월 실화 추리극.

23일 첫 방송을 앞두고 ‘아파트404’ 7번째 입주민이 될 시청자들에게 프로그램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관전 포인트를 전해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달구고 있다.

1. 안방에서 떠나는 다이내믹한 시간여행! 풍성한 볼거리는 덤

‘아파트404’에서는 옛날에 일어난 실제 사건을 모티브로 한다. 특히 그때 그 시절로 시간여행을 떠난 듯 리얼하게 재현된 공간과 소품, 추리하는 재미, 중요한 단서를 얻기 위한 게임 등이 모두 펼쳐진다.

정철민 PD는 “1970년대부터 2010년대까지 과거 우리의 추억들을 소환할 수 있는 장치들이 많이 있다. 긴장감 있는 구성과 많이 웃을 수 있는 예능이 접목되어 있다”며 “복잡한 추리보다는 실화적 긴장감을 가미한 예능에 더 가깝다고 보시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2. ‘아파트404’라서 가능한 조합! 유재석, 차태현, 오나라, 양세찬, 제니, 이정하의 예능 시너지

유재석, 차태현, 오나라, 양세찬, 제니, 이정하로 핫한 출연진 라인업을 완성하며 일찍부터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는 상황. 6인 6색 캐릭터는 물론 믿고 보는 예능 베테랑들과 신선한 웃음을 선사할 예능 새내기의 시너지에 관심이 부풀고 있다.

신소영 PD는 “6명의 조합이 완성됐을 때 모두가 ‘이 조합이 가능하다니!’라며 믿기 힘들어 했다. 멤버 2명씩의 조합은 익숙하실 수도 있으시겠지만 화학작용이라는 게 다른 물질이 1g만 섞여도 변형되기 마련이지 않나. 그래서 이 6명의 조합이 새롭고 특별한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어찌 보면 각 분야의 정상에 있는 분들인데 예능에 이렇게 열심히 몰입해줄지 몰랐다”며 열정적으로 임하고 있는 출연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내비쳤다. 이어 “첫 녹화 때부터 기대 이상의 케미스트리가 나왔다. 멤버들이 자유롭게 즐기고 적극적으로 뛰어놀 수 있도록 하는 게 제작진의 역할이었던 것 같다”고 밝혀 이들의 활약을 궁금케 한다.

3. 실제 사건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에피소드! 처음으로 다룰 사건은 무엇일까?

‘아파트404’에서는 실제 사건을 바탕으로 매회 다른 사건과 에피소드가 진행된다. 세상을 발칵 뒤집은 흥미롭고 충격적인 사건들을 조명하며 입주민들은 여러 가지 단서를 토대로 진실을 향한 퍼즐을 맞춰나간다.

첫 방송에서는 세월의 흔적이 고스란히 담긴 우상 아파트를 배경으로 유재석, 차태현, 오나라, 양세찬, 제니, 이정하까지 입주민 6명이 1998년으로 소환된다. 웃음과 반전, 의문과 의심이 난무할 첫 번째 사건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tvN ‘아파트404’는 23일 오후 8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