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비투비 상표권 사용 합의...서은광 등 4인 ‘비투비 컴퍼니’ 설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비투비 컴퍼니 로고. 사진ㅣ비투비 컴퍼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비투비 멤버 서은광, 이민혁, 임현식, 프니엘을 위한 레이블 ‘비투비 컴퍼니’가 설립됐다.

종합 엔터테인먼트사 DOD는 비투비 멤버 서은광, 이민혁, 임현식, 프니엘을 위한 레이블 ‘비투비 컴퍼니’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이어 비투비 멤버 4인은 새로 설립 된 레이블 ‘비투비 컴퍼니’에서 새롭게 활동을 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최근 비투비 컴퍼니는 그룹명 ‘비투비’ 상표권 사용과 관련하여 큐브 엔터테인먼트와 원활한 협의를 통해 기존 그룹명 ‘비투비’로 활동을 이어 나갈 수 있도록 상표권 사용에 대한 합의를 완료했다.

비투비 컴퍼니 측은 멤버 서은광과 이민혁, 임현식, 프니엘을 비롯해 향후 그룹 비투비 활동을 위해 다양한 방면에서 더욱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투비 멤버 4인은 새롭게 설립된 ‘비투비 컴퍼니’를 통해 앞으로 다채로운 활동을 보여줄 예정이다.

[지승훈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