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아는 사람은 안다"…소유, 임영웅과 열애설 뒤늦게 해명한 이유 (소유기)[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가수 소유가 임영웅과의 열애설에 대해 밝혔다.

7일 오후 5시 소유기 SOYOUGI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소유&정기고, 9년 만에 밝히는 그 시절 그 때 이야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정기고는 ‘썸’ 활동 당시 에피소드를 비롯해 소유와 열애설 해명, 신곡 ‘her’(허) 소개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연락은 계속했지만, 만나는 건 2년 만이다”라고 말한 정기고는 소유와 어색함이라곤 찾아볼 수 없는 티키타카를 선사했다. 정기고는 “소유와 처음 술 마셨을 때 토를 하고 기어갔다. 소주를 글라스 잔에 따라 마시더라”라며 “한 번은 부산에서 회사 전체 회식했는데 소유가 젓가락으로 소주와 맥주를 섞다가 잔을 깨트린 적이 있다. ‘깝치지 말라는 건가’라는 생각이 들면서 소유에게 잘하게 됐다”라며 회상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her’ 발매와 함께 감량하고 있다고 전한 정기고는 “‘썸’ 활동 당시 35일 동안 17kg를 뺐다”라고 밝혔고, 그때 당시 터졌던 소유와의 열애설도 해명했다. 정기고는 “음악방송 무대에서 (카메라가) 저를 안 잡을 때 웃긴 표정을 했다. 그거 보고 서로 웃음이 터지니까 ‘얘네 둘이 사귄다’라는 이야기가 돌았다. 나중에 우리가 헤어졌다는 이야기도 들었다”라며 친해서 불러온 오해임을 밝혔다.

이날 영상에서는 9년 만에 만나는 ‘썸’ 라이브 일부 또한 공개됐다. “나는 최근에도 ‘썸’ 불렀어”라는 소유의 말에 정기고는 “너는 ‘썸’ 말고 ‘썸 2’도 불렀잖아”라며 거침없는 토크를 선사했다.

마지막으로 “이제 방송도 할 거고, 제 유튜브도 시작할 거니까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아마 소유도 (게스트로) 나올 거다”라며 활발한 활동을 예고한 정기고는 신곡 ‘her’ 일부를 라이브로 선보였고, 매운맛 토크와 상반되는 달콤함을 안겼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소유는 이날 임영웅과의 열애설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지금까지 열애설 한 번도 안 났다고 말했는데 생각해보니 매드 클라운과 정기고 오빠랑 났었다"고 했다.

그는 "우연히 같은 가게를 다른 때에 갔다. 공항에서 마주쳐서 인사를 해서 고깃집에서는 따로 인사를 하지 않았다"며 "고깃집 사장님이 인스타에 올리고 열애설이 났다. 팬들에게도 아무 말 안했다. 찐팬은 아니라는 걸 알 거 같아서 아무말 안했던 거다"라고 했다.

사진 = 유튜브 소유기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