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송강 "이시영, 아령 들고 다니며 운동…등 항상 화나 있다"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효반 기자) 송강이 이시영의 촬영장 비하인드를 얘기했다.

4일 넷플릭스 코리아 유튜브 채널에는 '배우들의 솔직 앞담화 토크쇼 이진욱, 고민시에게 욕먹었을 때 기분 나빴다? | 스위트홈 시즌 2 | 넷플릭스'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에는 지난 1일 공개된 넷플릭스 '스위트홈' 시즌2 주연 송강, 이진욱, 이시영, 고민시, 진영이 출연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출연진들은 '넷플릭스 대나무숲' 게임을 진행했다. 한 명이 칸막이 너머에 앉아 헤드폰을 촬영하고, 나머지 인원은 질문에 대해 솔직하게 답변하는 게임. 질문은 헤드폰을 낀 사람과 관련된 내용이며, 홍차 한 잔을 마시면 헤드폰을 벗고 내용을 들을 수 있다.

이시영의 차례에 출연진들은 '서이경과 이시영, 둘 중 생존력이 더 높은 사람은 누구일지' 추측했다. 서이경은 이시영의 '스위트홈' 배역으로, 배우들은 의견 차이 없이 모두 이시영을 선택했다.

이진욱은 "이시영 안에 서이경이 있다"며 "서이경은 이시영의 일부일 뿐이다"고 평가했다. 이에 홍차를 마신 뒤 대화를 듣고 있던 이시영은 반발하기도.

이진욱은 "가장 큰 이유는 남자아이를 키운다"며 아들을 키우기 때문에 더 생존력이 높을 것이라고 이유를 덧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출연진들은 '나만 아는 이시영의 촬영장 비하인드'를 밝히기도 했다.

송강은 "누나가 항상 아령을 들고 다니신다"며 그가 촬영 전마다 아령을 들고 운동한다고 말했다. "근데 뒤에서 보면 등이 진짜 화나 있다"면서 '와 진짜 운동 열심히 하시는구나' 늘 감탄한다고 고백했다.

진영의 일화 역시 이시영의 자기관리. 그는 "예전에 헬스 트레이너분이 같았다"며 "이야기를 진짜 많이 들었다"고 말했다. 트레이너에 따르면 벤치프레스 운동을 굉장히 많이 한다더라고.

이에 이진욱은 "내가 듣기로 한 120kg 정도 (든다더라)"라며 농담했고, 송강도 "오, 120kg"라며 차분히 동조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출연진들은 '스위트홈' 시즌2에 합류한 진영에 관해 얘기하기도.

고민시는 진영의 첫인상에 대해 "되게 날카로운 느낌, 약간 고양이 같은 느낌이었다"며 "근데 너무 착해서 '세상에 이렇게 착한 사람이 있을 수 있다고?'"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감독들도 '정말 너무 착하다' 칭찬을 많이 한다고.

송강, 이진욱, 이시영 역시 "(진영은) 건실한 청년"이라는 데 의견을 모았다.

사진= 유튜브 채널 'Netflix Korea' 넷플릭스 코리아 영상 캡처

이효반 기자 khalf072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