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골든걸스’ 오늘(5일) 게릴라 콘서트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골든걸스’ 사진|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골든걸스’ 인순이, 박미경, 신효범, 이은미가 박진영과 함께 KBS 뉴스에 출연한데 이어 오늘(5일) 코엑스 라이브플라자에서 깜짝 게릴라 콘서트를 개최한다.

KBS2 예능 ‘골든걸스’(연출 양혁, 작가 최문경)는 박진영 프로듀서를 필두로 인순이, 박미경, 신효범, 이은미로 이뤄진 155년 경력의 국내 최고의 神급 보컬리스트의 신(神)인 디바 데뷔 프로젝트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발표한 12월 예능 프로그램 브랜드 평판 순위에 당당히 2위에 오르며 불붙은 화제성을 과시했다.

지난 1일 첫 데뷔곡 ‘원 라스트 타임(One Last Time)’을 발표한 이후 각종 음원차트 HOT100에 오르는 등 각종 차트를 싹쓸이하며 인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골든걸스’가 이날 오후 6시 30분 코엑스 라이브플라자에서 박진영과 함께 깜짝 게릴라 콘서트를 연다.

‘골든걸스’는 데뷔곡 ‘원 라스트 타임(One Last Time)’ 라이브 무대와 함께 팬들과 가까이 소통하며 뜻깊은 시간을 보낼 예정. 뜨거운 응원과 사랑을 보내 준 팬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깜짝 팬 사인회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박진영과 골든걸스는 KBS1 ‘뉴스 12’의 초대석에 출연해 데뷔 소감을 전했다. ‘골든걸스’를 기획한 프로듀서 박진영은 자신이 생각했던 것 이상의 흥행해 깜짝 놀랐다고 밝히며 세대 통합의 기여하고 있는 걸그룹 ‘골든걸스’에 대해 “2049 시청률이 예상한 것보다 높아서 이제부터 그 이유를 찾아가야 한다”고 전했다.

‘골든걸스’에 대해 인순이는 “걸그룹 제안을 받았을 때 이게 될까라는 생각을 많이 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내가 이 정도 왔다는 생각에 안일하게 안주하는 것 아닐까라는 생각으로 도전의 기회를 잡았다”라고 밝혔다.

박진영은 “네 분의 디바들이 지금 이 나이에 다시 한번 도전하는 자체가 용기를 전달하는 것일 거다”라며 “가사 안에 전달하고 싶은 응원의 메시지가 있으니 많이 들어봐주시길 바랍니다”라고 말했다.

‘골든걸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