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배우 종호, 오늘(2일) 비연예인과 결혼 "너무 고마운 사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종호, 서울 모처에서 비연예인과 백년가약
"평생의 동반자 생겨 행복해"
한국일보

종호가 결혼한다. 블레스이엔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종호가 결혼한다.

종호는 2일 서울 모처에서 비연예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앞서 종호는 소속사 블레스이엔티를 통해 "평생의 동반자가 생겨 행복하다. 부족한 저와 남은 삶을 함께하기로 해준 너무 고마운 사람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응원해 주시고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종호는 영화 '프리즌'으로 데뷔해 '보통사람' '염력' '골든슬럼버' '안시성' '두번할까요' '불어라 검풍아' 등을 통해 대중을 만났다. 드라마 '조작' '크리미널마인드' '대군-사랑을 그리다' '장미맨션' '마스크걸' 등으로 안방극장을 찾기도 했다.

그는 현재 상영 중인 영화 '사채소년'에 빡가 역으로 출연했다. 종호는 공개 예정인 넷플릭스 '경성크리처'와 '악연', 디즈니플러스 '조명가게'로도 대중을 만날 예정이다.

정한별 기자 onestar101@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