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사실상 열애’ 블핑 리사·재벌 2세, 파리가 만남의 광장? 이번엔 이강인 경기 관람[MK★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블랙핑크 리사, 열애설 상대와 축구 경기 관람
지난 7월부터 열애설 ing


7월부터 꾸준히 ‘열애’ ‘데이트’로 묶여 언급되고 있는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세계 부호 2세 프레데릭 아르노와 파리에서 또다시 포착됐다. 이번엔 이강인 경기를 함께 즐겼다.

지난 28일(현지시간) 리사는 파리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열린 파리 생제르맹과 뉴캐슬의 UEFA 챔피언스 리그 경기를 관람했다. 파리 생제르맹은 이강인이 소속된 팀이다.

매일경제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사실상 열애 중인 세계 부호 2세 프레데릭 아르노와 파리에서 또다시 포착됐다. 사진 = 프레데릭 아르노 SNS, DB


이날 관객석에는 리사와 열애설이 난 세계 최대 명품 그룹 LVMH 수장 베르나르 아르노의 셋째 아들이자 명품 시계 브랜드 태그 호이어 CEO인 프레데릭 아르노와 함께 했다. 이들은 같이 앉지 않았지만 같은 장소에서 포착돼 큰 화제를 모았다.

이들의 첫 열애설은 지난 7월 해외 매체를 통해 프랑스 파리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된 이후 불거졌다. 함께 공개된 영상에는 화장기 없이 편안한 차림의 리사가 프레데릭 아르노와 야외 레스토랑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또 리사는 1차 열애설이 불거진 이후 올 여름 자신의 계정을 통해 이탈리아 곳곳에서 촬영한 사진을 올렸다. 하지만 이 사진 속 장소들이 LVMH 가문의 둘째 며느리인 재럴드 구이엇이 올린 사진과 같은 장소라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또 한 번 프레데릭 아르노와 2차 열애설이 불거졌다.

또한 리사가 야외 테라스 레스토랑에서 촬영한 장소 역시 LVMH 가문의 막내아들 장 아르노의 약혼녀가 찍은 사진 속 장소와 동일하다는 의견도 줄을 이었다. 소후닷컴 등 중국언론은 리사가 LVMH 일가와 가족 여행을 즐겼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매일경제

최근 열애설 의혹을 받은 블랙핑크 리사의 파리 일상이 공개됐다. 사진=리사 SNS


여기서 끝이 아니다. 이번 달에 중국 매체는 또다시 리사가 최근 프랑스 파리에서 일주일간 머물며 연인인 프레데릭 아르노와 쇼핑 데이트를 즐겼다고 전했다.

특히 지난 7일은 프레데릭 아르노의 생일이었으며, 리사는 해당 기간 앰버서더를 맡고 있는 명품 브랜드의 파리 매장을 찾은 것으로 확인됐다. 여기에 리사가 프레데릭 아르노의 전용기를 타고 프랑스로 이동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하지만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리사의 열애설에 대해 아무런 입장을 밝히고 있지 않은 상황이다.

한편 리사가 속한 블랙핑크는 YG엔터테인먼트와 그룹 재계약은 맺었지만, 개별 활동 계약은 여전히 논의 중에 있다.

최근에는 런던 버킹엄 궁전에서 열린 문화 예술인 격려 행사에 참석해 영국 국왕 찰스 3세로부터 대영제국훈장을 수여 받았다.

[김현숙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