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여우주연상 안 부끄럽냐"…정유미, 악플러에게 '사이다 대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배우 정유미가 악성 댓글에 시원한 대처를 선보였다.

정유미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큐앤에이 시간을 가졌다.

조이뉴스24

정유미가 청룡영화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유미는 소소한 일상 질문에 답하던 중 한 네티즌으로부터 "여우주연상 받은거 배우로서 부끄럽지 않으세요? 시청자들 입장에선 정말 황당했습니다"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정유미는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찍은 사진을 올리며 "시청자들요?"라는 글을 올리며 '사이다' 대처를 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정유미는 지난 24일 열린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영화 '잠'으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