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욕설논란 퇴출' 정윤정, 반년 만에 홈쇼핑 복귀설…"미팅한 건 맞다"[이슈S]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홈쇼핑 생방송 중 욕설로 퇴출된 쇼호스트 정윤정이 약 8개월 만에 복귀를 타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져 눈길을 끈다.

25일 머니투데이는 NS홈쇼핑이 지난주 정윤정이 부사장으로 있는 화장품 회사 '네이처앤네이처'와 상품 방송 편성 관련 미팅을 진행했으며, 미팅을 위해 정씨가 직접 NS홈쇼핑 사옥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고 보도했다.

정윤정이 복귀한다면 전례 없는 홈쇼핑 욕설 논란으로 퇴출된 지 약 반 년 만에 화려하게 부활하는 셈이 된다. 정윤정이 최근 SNS에 "우리 곧 만나요"라는 글을 남겼다 삭제한 것도 이를 염두에 둔 행동으로 풀이된다. NS홈쇼핑 관계자는 "미팅을 진행한 것은 맞지만 아직 정윤정 쇼호스트의 방송 출연이 확정된 것은 아니다"고 언급했다.

완판을 이어가는 인기 쇼호스트로 이름높던 정윤정은 지난 1월 28일 현대홈쇼핑 방송 도중 제품을 완판시키고도 조기 종료가 어려운 상황이 되자 "XX, 나 놀러 가려 했는데"라고 욕설을 내뱉었다. 심지어 제작진이 정정을 요구하자 "나 정정 잘한다. 아, 방송 부절절 언어, 그렇게 하겠다"라며 "방송하다 보면 가끔 부적절한 언어를 사용해서 죄송하지만 예능처럼 봐주시라. 홈쇼핑도 예능 시대가 오면 안 되나"라고 적반하장 태도를 보였다.

이는 3월께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서 다뤄지며 논란이 됐고, 현대홈쇼핑은 정윤정에 대한 무기한 출연정지를 결정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현대홈쇼핑에 대해 법정 제제인 '경고' 조치를 내렸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