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진기명기 수비다”…‘6회 2사 1,3루’ 김광현 러닝스로 본 SSG 김원형 감독 [백스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SSG 선발투수 김광현이 12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3 프로야구 SSG랜더스와 KT위즈의 경기 6회초 2사 1,3루 배정대의 내야안타성 타구를 잡아 1루로 전력송구해 이닝을 끝내고 있다. 2023.09.12.문학 | 강영조기자 kanjo@sportsseoul.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잠실=황혜정기자] “‘진기명기(珍技名技)’ 수비가 나왔다.”

SSG랜더스 좌완 김광현(35)은 지난 12일 KT위즈전에서 6이닝 동안 1실점하며 호투했다. 이날 6회초 김광현은 호수비로 주목받았다.

김광현은 6회초 2사 1,3루에서 KT 배정대의 내야안타성 타구를 몸을 날려 잡아 지체없이 1루로 송구했다. 긴박한 상황이었지만, 송구한 공은 그대로 1루수 미트에 꽂혔고 배정대는 1루에서 아웃됐다. 실점을 막는 엄청난 호수비였다.

13일 취재진과 만나 전날 경기를 돌아본 SSG 김원형 감독은 “김광현이니까 할 수 있는 수비”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 감독은 “김광현이 전체적인 움직임이나 운동신경이 워낙 좋다. 몸도 빠르고 민첩하다”라고 했다.

김 감독은 “김광현이 20대 젊은 투수였을 때는, 짧은 거리의 수비 요령을 잘 몰라 내야수처럼 수비하는 게 안 됐다. 그런데 연습을 통해 극복했다. 지금은 수비 능력이 참 좋다. 그래서 어제 ‘진기명기’ 수비가 나왔다”며 미소 지었다.

스포츠서울

SSG 김광현이 12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3 프로야구 SSG랜더스와 KT위즈의 경기에서 선발역투하고 있다. 2023.09.12.문학 | 강영조기자 kanjo@sportsseoul.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날 KT 선발 웨스 벤자민의 8이닝 무실점 호투에 묻혔지만, 김광현도 6이닝 1실점 퀄리티스타트(QS·6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기록하며 좋은 모습을 보였다.

김원형 감독은 “12일 경기 전에 우리팀 선발 중에서 엘리야스 빼고 모두 5이닝을 못 채워서 ‘선발들이 반등해야한다’라고 했는데, 김광현이 그런 면에서 한 주의 시작을 잘 해줬다”라고 했다.

김 감독은 “다른 선수들도 이번주 남은 경기들을 잘 소화해주길 바란다. 13일 우천취소가 우리팀 분위기 전환을 시켜주는 날이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5위 SSG와 6위 두산베어스의 경기는 이날 서울에 하루종일 내리는 비로 우천 취소됐다. 추후 편성 예정이다. et1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