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성년자 임신 30대 男에…'고딩엄빠2' 이인철 변호사 "선 넘었다"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고딩엄빠2'에 출연 중인 이인철 변호사가 소신을 피력했다.

6일 방송된 MBN '고딩엄빠2'에서는 19세에 임신한 고딩엄마 박은지가 출연했다. 이어 미성년였던 그는 연애 3개월차에 임신을 하게됐다고 전했으며, 남편이 무려 11세 연상 30세라고 밝혀 출연진들까지 경악게 했다.

그간 MBN '고딩엄빠2'는 미성년자와 성인의 임신을 다뤄 꾸준한 논란에 휩싸였으며, 이에 시청자들로부터 폐지 요구가 빗발치고 있는 상황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러한 논란 속 이인철 변호사가 시청자 게시판을 통해 직접 입장을 밝혔다.

이인철 변호사는 이날 방송에 대해 "27회에서는 19세에 임신해 16개월 된 아들을 키우고 있는 ‘고딩엄마’와 함께, 11세 나이 차이가 나는 ‘남편’이 동반 출연했다"며 "이번에는 남편이 직접 스튜디오에 출연했는데 제가 '서른 살이면 알 것 다 아는 나이인데, 당시 여자친구가 아직 고등학생을 만나고 임신을 시킨 것은 선을 넘은 것'이라고 ‘쓴소리’를 했다"고 전했다.

또한 출연자에 대해서는 "남편도 본인의 행동에 대해서 반성하는 모습이었습니다. 그래서 남편은 더욱 아내와 아내 가족들에게 최선을 다해 잘하려고 고군분투하고 있다"며 "고딩엄빠들의 부주의한 행동에 대해서는 비판을 하는 것이 당연하다"고 설명했다.

그럼에도 이 변호사는 "이들의 경솔한 선택과 행동에 대해서는 따끔한 충고와 조언을 하고 있으며 동시에 이들에게 법률적인 지원과 후원을 하고있다"며 "본인의 인생을 희생하면서 어려운 선택을 했고 소중한 생명을 낳고 키우고 열심히 살려고 노력하고 있는 고딩엄빠들에게는 격려도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하 이인철 변호사 글 전문

안녕하세요! 고딩엄빠에 전문가로 출연하고 있는 이인철변호사입니다.

27회에서는 19세에 임신해 16개월 된 아들을 키우고 있는 ‘고딩엄마’와 함께, 11세 나이 차이가 나는 ‘남편’이 동반 출연했습니다. 이번에는 남편이 직접 스튜디오에 출연했는데 제가 “서른 살이면 알 것 다 아는 나이인데, 당시 여자친구가 아직 고등학생을 만나고 임신을 시킨 것은 선을 넘은 것”이라고 ‘쓴소리’를 했습니다.

남편도 본인의 행동에 대해서 반성하는 모습이었습니다. 그래서 남편은 더욱 아내와 아내 가족들에게 최선을 다해 잘하려고 고군분투하고 있습니다.

고딩엄빠들의 부주의한 행동에 대해서는 비판을 하는 것이 당연합니다.

저는 이들의 경솔한 선택과 행동에 대해서는 따끔한 충고와 조언을 하고 있으며 동시에 이들에게 법률적인 지원과 후원을 하고 있습니다.

한편 본인의 인생을 희생하면서 어려운 선택을 했고 소중한 생명을 낳고 키우고 열심히 살려고 노력하고 있는 고딩엄빠들에게는 격려도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이인철변호사 배상

사진=MBN '고딩엄빠2', 시청자게시판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