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다행' 박명수, '의사' ♥한수민 언급 "결혼할 때 조건 봤다" 농담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안다행 박명수 / 사진=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안싸우면 다행이야' 박명수가 아내 한수민과 결혼을 언급했다.

3일 밤 방송된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는 명수와 댄서 모니카, 아이키, 리헤이, 가비, 리정의 마지막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아이키는 남편과 첫 만남에 "소개팅 받았다. 첫 소개팅이었는데 그게 너무 잘 돼서 '바로 이 사람이다' '운명이다' 그런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박명수는 "보통 그렇게 결혼 많이 한다. 나도 그랬다"고 공감했다.

그러나 그 순간 천둥이 크게 울렸고, 이를 들은 아이키는 "하늘이 조용히 하래요"라고 농담했다. 리헤이 역시 "거짓말하지 말래요"라고 덧붙였다.

이에 박명수는 "조건 봤다"며 "미안하다. 천둥이 쳐서 거짓말을 할 수 없었다"고 농담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