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사랑, DNA 언빌리버블..모델母따라 쭉쭉 뻗은 기럭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김수형 기자] 야노시호가 딸 추사랑과 동화같은 일상을 공유했다.

3일 추사랑이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야노시호는 추사랑과 해변에서 휴일을 즐기고 있는 모습. 특히 추사랑은 모델인 야노시호의 DNA를 그대로 물려받은 듯 쭉쭉 뻗은 기럭지가 눈길을 사로 잡는다.

한편, 일본의 톱 모델인 야노 시호는 2009년 격투기 선수이자 제일교포 4세인 추성훈과 결혼했다. 이후 2011년 딸 추사랑을 낳았다. 추성훈 가족은 KBS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일상을 공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추성훈, 추사랑 무녀는 tvN '이젠 날 따라와'에 출연하고 있다.

/ssu08185@osen.co.kr

[사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