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서현, 코로나19 확진…소녀시대 음방 취소·'도적' 영향無(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소녀시대 서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9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서현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소식을 알리며 "서현은 즉시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치료와 휴식을 취하고 있는 상황이다"고 전했다.

서현의 확진으로 컴백 첫 주 음악방송을 준비하고 있던 소녀시대의 스케줄은 전면 취소됐다. SM 측은 "부득이하게 이번 주 예정됐던 소녀시대 음악방송 스케줄 '엠카운트다운' '인기가요' 출연은 취소하게 되었으니 팬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서현은 팬들에게 직접 미안함과 아쉬운 마음을 표하기도 했다.

서현은 자신의 SNS에 '누구보다 우리 활동을 애타게 기다렸을 소원(소녀시대 팬클럽명). 그리고 울 언니들 미안해요. 건강해서 안 걸릴 줄 알았는데 결국 걸려버렸어요. 정말 너무 속상하고 미안해요. 얼른 회복해서 다음 주 음악 방송 날 건강하게 만나요 우리!'라는 글을 남겼다.

소녀시대는 지난 5일 15주년 기념 앨범인 정규 7집 '포에버 원'(FOREVER 1)을 발매, 각종 예능 출연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와 함께 소녀시대 활동 외 서현이 촬영에 한창이었던 넷플릭스 시리즈 '도적: 칼의 소리' 팀은 다행히 서현의 확진 영향을 받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한 관계자는 "'도적'은 폭우 피해로 최근 촬영 스케줄이 유동적으로 바뀌고 있다. 어제도 촬영이 없었다"며 "현장은 매 촬영 때마다 코로나19 안전 예방에 최선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조연경 엔터뉴스팀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조연경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