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혜성과 충돌한 정수빈, 허리 통증으로 병원行 [MK잠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혜성(23)과 충돌한 정수빈(32)이 허리 통증을 호소했다.

두산 베어스 정수빈은 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2 프로야구 정규시즌 키움 히어로즈와의 홈 시리즈 마지막 경기 2회 2루로 뛰는 과정에서 부상을 당했다.

1루에 있었던 정수빈은 2회 양찬열의 땅볼 상황에서 2루로 뛰다 김혜성과 충돌했다. 그는 최대한 부딪치지 않기 위해 김혜성을 넘어가려 했고 착지와 동시에 허리 통증을 호소했다.

매일경제

두산 정수빈(32)이 7일 잠실 키움전 2회 2루로 뛰는 과정에서 키움 김혜성(23)과 충돌, 허리 통증을 호소했다. 사진(서울 잠실)=천정환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수빈은 쉽게 일어서지 못했고 결국 구급차를 타고 강남 세브란스 병원으로 향했다.

한편 김태형 두산 감독은 심판에게 수비 방해에 대한 부분을 항의했으나 받아들여 지지 않았다.

[잠실(서울)=민준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