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8 → '10:9'…LG, 홈런 5방 역전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저작권 관계로 줌에서 서비스하지 않는 영상입니다.
→ [원문에서 영상 보기] https://news.sbs.co.kr/z/?id=N1006813722

<앵커>

프로야구에서 LG가 7점의 열세를 극복하고, 삼성에 역전승을 따냈습니다. 타선이 홈런 5방을 터뜨려 3연승을 이끌었습니다.

유병민 기자입니다.

<기자>

LG는 선발 이민호가 2회까지 여덟 점을 내줘 초반 기세를 뺏겼지만, 2회 채은성의 솔로 홈런을 시작으로 추격에 나섰습니다.

8대 1로 뒤진 4회 김현수의 투런 포에 이어 5회 유강남의 솔로 홈런 등으로 두 점을 더해 격차를 더 좁혔습니다.

LG는 5회 수비에서 1점을 내줘 점수 차가 벌어졌는데, 그러자 팀 타율 1위 LG 타선은 더 타올랐습니다.

9대 5로 뒤진 8회 박해민과 문성주, 김현수의 연속 3안타로 두 점을 보탰고, 오지환이 동점 투런 홈런으로 마침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습니다.

그리고 9회 유강남이 삼성 마무리 오승환을 공략해 왼쪽 폴을 때리는 역전 솔로포를 터뜨리고 포효했습니다.

LG는 7점 차 열세를 극복하고 삼성에 역전승으로 3연승을 달렸습니다.

---

KT는 KIA를 8연패로 몰아넣으며 5연승을 질주했습니다.

중심 타선이 KIA 에이스 양현종을 4회까지 6실점으로 무너트렸습니다.

---

허경민이 역전 만루 홈런을 터뜨린 두산은 키움을 5대 2로 꺾고 5연패에서 탈출했고, NC는 9회 양의지의 결승타로 한화에 한 점차 승리를 거뒀습니다.

---

이대호가 14년 연속 100안타와 10홈런을 기록한 롯데는 SSG를 12대 5로 눌렀습니다.

가족의 응원 속에 추신수는 홈런 2개를 터뜨리며 3경기 연속 아치를 그렸지만 팀 패배에 빛이 바랬습니다.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