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아 “소녀시대 완전체 녹음…멤버들 목소리에 눈물” (소시탐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소녀시대 윤아가 완전체 컴백에 소감을 전했다.

5일 방송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소시탐탐’에서는 데뷔 15주년을 맞이한 그룹 소녀시대 멤버들이 우정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데뷔 15주년을 맞아 여행을 떠나게 된 소녀시대. 티파니는 멤버들에게 “오랜만에 녹음하는데 어떠냐”고 물었고, 이에 윤아는 “내가 거의 마지막 녹음이었는데, 멤버들 목소리를 다 들으니까 너무 소름 돋았다. 울컥해서 눈물이 났다. ‘어 소녀시대다’ 이랬다”고 털어놨다.

이어 수영은 “우리는 떼창, 하모니가 예쁘다. 목소리가 합쳐지면 되게 예쁜 소리가 난다”고 말했고, 티파니 역시 “정말 예쁘더라”라며 공감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소시탐탐’ 방송 캡처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