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키움 김웅빈, 5일 새신랑 된다…"군복무 기다려준 아내에게 고맙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키움 히어로즈 김웅빈. /OSEN DB


[OSEN=길준영 기자] 키움 히어로즈 김웅빈(25)이 화촉을 올린다.

키움은 4일 “내야수 김웅빈이 신부 나지은 양과 오는 5일(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더발렌티 청담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라고 전했다.

김웅빈, 나지은 커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4년간 사랑을 키워왔다. 두 사람은 서울 강서구에서 결혼 생활을 시작할 예정이다. 신부 나지은 양은 필라테스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김웅빈은 “국군체육부대에 복무하는 동안에도 한결같이 기다려준 아내에게 고맙다. 항상 웃음만 지을 수 있도록 행복한 결혼 생활을 하겠다”고 결혼 소감을 밝혔다. /fpdlsl72556@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