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세계와 손잡는 K팝

ITZY, 美 빌보드 커리어 하이→日 데뷔 열기 점화..글로벌 활약ing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지민경 기자] ITZY(있지)가 미국 빌보드에서 자체 최고 성적을 거둔 기세를 몰아 일본에서 정식 데뷔하고 글로벌 인기 상승세를 이어간다.

ITZY는 9월 24일 전 세계 동시 발매한 정규 1집 'CRAZY IN LOVE'(크레이지 인 러브)로 10월 9일 자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 11위에 진입했다. 또 아티스트의 성적을 종합적으로 집계해 순위를 매기는 또 다른 메인 차트 '아티스트 100'에서도 12위를 차지하며, 팀 자체 최고 기록 달성은 물론 K팝 4세대 걸그룹 중 단연 돋보이는 성과를 이뤘다. 이어 10월 16일 자 '빌보드 200'에서 99위에 랭크돼 2주 연속 빌보드 3대 메인 차트에 안착하는 등 뚜렷한 글로벌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처럼 데뷔 2년 7개월 만에 선보이는 첫 정규 앨범으로 국내외 K팝 팬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받은 ITZY는 일본 음악 시장에 본격 데뷔하며 자신들의 영역을 한층 확장할 태세다. 지난 9월 일본 디지털 앨범 'WHAT’z ITZY’(왓츠 있지) 발매와 함께 현지 데뷔 소식을 예고했던 ITZY는 이달 26일부터 일본 공식 SNS 채널에 ‘WANNABE -Japanese ver.-‘(워너비 일본어 버전)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차례로 공개하며 열기를 점화시키고 있다. 티저 속 멤버들은 강렬한 눈빛으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카리스마를 내뿜으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WANNABE'는 2020년 3월 발매된 ITZY의 미니 2집 타이틀곡으로, 틀에 얽매이지 않고 나만의 색깔을 보여주겠다는 'one & only ME' 메시지를 담아 그룹의 아이덴티티를 잘 나타냈다. 여기에 중독성 강한 멜로디, 폭발적인 퍼포먼스, 멤버들의 다채로운 개성이 어우러져 뜨거운 인기를 모았고 특히 곡의 트레이드 마크인 도입부 안무 '어깨춤'은 온라인을 강타했다. ITZY는 ‘WANNABE'의 일본어 버전을 선보이고 현지 팬심을 단단히 붙잡아 월드와이드 대세 행보를 이어나갈 전망이다.

ITZY는 일본 정식 데뷔 전부터 호성적을 거두며 일찌감치 인기몰이에 청신호를 켰다. 정규 1집 'CRAZY IN LOVE'는 일본 아이튠즈 K팝 앨범 차트와 팝 차트 1위를 비롯해 현지 대표 음원 다운로드 사이트인 라인 뮤직 앨범 차트, mora 해외 앨범 차트, 아마존 재팬 인기 앨범 차트 1위를 휩쓸었다. 앞서 지난 4월 발표한 전작 'GUESS WHO'(게스 후)는 일본 오리콘 차트 주간 앨범 랭킹(2021.05.17~05.23) 6위, 5월 빌보드 재팬 다운로드 앨범 차트 5위에 올라 이목을 모은 바 있다. 국내외 팬들은 유의미한 족적을 남기며 K팝 4세대를 이끌고 있는 ITZY가 일본 데뷔를 통해 어떤 활약을 펼치고 글로벌 영향력을 강화해 나갈지 기대하고 있다.

멤버들은 "팬분들이 보내주시는 큰 사랑과 응원 덕분에 일본에서 데뷔할 수 있게 됐다. 더 많은 분들에게 ITZY의 멋진 음악과 퍼포먼스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하며 분위기를 달궜다. ITZY의 일본 정식 데뷔에 관한 새로운 소식과 정보는 공식 사이트를 통해 순차 공개된다. /mk3244@osen.co.kr

[사진] 'ITZY 'WANNABE -Japanese ver.-' Teaser' 영상 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