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경민 "오연수♥손지창 결혼 훼방 놓을 뻔…재벌 VVIP도 연관"('워맨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오연수, 손지창의 결혼 뒷이야기가 공개된다.이경민은 28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에서 오연수와 손지창의 결혼 전말에 대해 밝힌다.

이날 방송에서는 같은 아파트에 거주하며 한 지붕 워맨스를 선보인 성수동 4인방의 30년 우정이 시작된 장소가 공개된다. 그 장소는 바로 여배우들의 출근 필수 코스인 미용실. 이경민은 본인의 VIP 손님인 뉴페이스를 즉석에서 소개하며 이들의 30년 전 첫 만남을 상기시켜줄 예정이라고 해 이목이 쏠린다.

이날의 주제는 '미용실은 모든 것을 알고 있다'로 오연수, 윤유선, 차예련의 과거 비밀 폭로전이 예고돼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한다. MC 신동엽은 "더 흥미진진해진다"라며 두 눈을 반짝인다.

기자들도 모르게 비밀연애 중이었던 오연수와 손지창의 결혼 소식을 제일 먼저 접했다는 이경민은 본의 아니게 두 사람의 결혼을 훼방 놓을 뻔했다고 고백한다. 게다가 재벌 집안 VVIP 손님까지 연관됐었다고 해 두 사람의 러브 스토리에 관심이 쏠린다.

이어 이경민은 오연수와 윤유선의 흑역사가 담긴 물건을 꺼냈다. 이를 본 두 사람은 "이미 버리고 없는 물건", "언니가 이걸 왜 가지고 있어"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하고, 스튜디오에서 영상으로 지켜보던 홍진경마저 "깊숙이 넣어놨다"라고 해 이 물건의 정체는 과연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차예련은 "지나간 남자친구 이야기는 (연수) 언니한테 다 했지"라고 서로 비밀이 없는 사이임을 밝히고, 오연수는 "내가 입만 뻥끗하면 너"라고 또 다른 폭로전의 시동을 걸어 궁금증을 더한다.

'워맨스가 필요해'는 28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