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징어 게임' 허성태가 밝힌 신드롬 비하인드는?(전참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지적 참견 시점' 배우 허성태가 '나는 자연인이다' 찐팬 모습을 보인다.

2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75회에는 '오징어 게임' 열풍의 주역 허성태가 출격, '나는 자연인이다' 찐팬의 면모를 드러낸다.

이날 방송에는 월드 와이드 빌런 '오징어 게임'의 허성태가 게스트로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매일경제

‘전참시’ 허성태가 출연한다.사진=MBC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허성태는 클래스가 다른 '나는 자연인이다' 마니아의 모습을 보여 놀라움을 자아낸다. '전참시'에 출연한 이유도 바로 이승윤 때문이었다고.

이에 대해 허성태는 "'나는 자연인이다'를 한 편당 2~30번씩 돌려봤다"라고 밝혀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만든다. 본인 출연작만큼이나 많이 본 영상이 바로 '나는 자연인이다'라고.

심지어 허성태는 이승윤보다도 더 디테일하게 '나는 자연인이다' 내용을 기억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뿐만 아니라 이승윤 특유의 말투까지 완벽하게 따라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그런가 하면 허성태는 전 세계 1억1천만 시청자를 사로잡은 '오징어 게임' 열풍에 대한 소감과 비하인드를 전해 흥미를 자극한다. 특히, 허성태는 '오징어 게임'에서 자신이 잘생기게 나온 장면이 있다며 이에 대한 남다른 사연을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으로 초토화시킨다.

과연 그가 갑자기(?) 잘생기게 나온 이유는 무엇일지. '나는 자연인이다' 찐팬 허성태와 함께한 MBC '전지적 참견 시점' 175회는 2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