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포츠계 사건·사고 소식

KBO 기록위원 코로나 확진..."선수와는 접촉 없다. 역학 조사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KBO 기록위원 1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OSEN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한용섭 기자] 프로야구에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했다.

KBO는 26일 KBO 기록위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KBO는 2021 KBO 리그 코로나19 대응 통합 매뉴얼에 따라 구단과 협의하여 선제적으로 접촉자를 선별하고 PCR 검사를 실시 중이라고 전했다.

해당 인원들은 검사 후 모두 자택대기할 예정이며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후속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기록위원은 야구장 현장을 출입하지만, 선수들과는 접촉은 거의 없다.

KBO 관계자는 "접촉자를 선별해 PCR 검사를 받고 있는데, 선수는 접촉 대상자 중에 없다. 접촉자는 구단의 파트 타임 용역 직원들로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orange@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