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최지만 5타수 무안타…탬파베이, 2년 연속 지구 우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지구 우승에 기뻐하는 최지만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최지만(30·탬파베이 레이스)이 안타를 때려내지 못했지만, 그의 소속팀인 탬파베이 레이스는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우승을 확정했다.

최지만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경기에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무안타 1삼진으로 침묵했다.

최지만은 지난 18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전에서 2안타를 친 뒤 6경기 연속 무안타에 그쳤다.

안타 없이 잔루만 4개 기록한 최지만은 시즌 타율이 0.233에서 0.228까지 떨어졌다.

최지만은 1회말 무사 1루에서 1루수 땅볼, 3회말 2사 2루에서 또다시 1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최지만은 5회말 1사에서 유격수 뜬공, 7회말 무사 2루에선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8회말 2사 2루에서 맞은 마지막 타석에서는 정타를 날렸으나 좌익수 정면으로 향하며 안타 없이 경기를 마무리했다.

최지만의 침묵에도 탬파베이는 마이애미를 7-3으로 누르고 2년 연속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정상에 올랐다.

또한 시카고 화이트삭스(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에 이어 2번째로 지구 우승을 확정한 팀이 됐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