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션, 여서정 동메달에 "닭가슴살만 먹을 수 없잖아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가수 션이 여서정의 동메달을 축하했다.

션은 1일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치팅데이. 나도 닭가슴살 말고 프라이드 치킨도 먹을 줄 안다고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션은 "올림픽 대한민국 대표팀 응원하면서 그리고 여자 기계채조 도마에서 여서정 선수가 동매달도 땄는데 닭가슴살만 먹을 수는 없잖아요"라고 덧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사진 속 션은 프라이드 치킨을 먹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여서정은 1일 일본 아리아케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기계체조 여자 도마 결승에서 동메달을 차지했다.

체조 사상 25년 만의 도마 결선 진출이었다. 25년 전 주인공은 여서정의 아버지 여홍철이었다. 여홍철은 1996년 애틀란타 대회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고, 아버지와 같은 길을 걸은 여서정은 25년 만에 도마 종목 결선 진출에 성공, 첫 메달까지 가져갔다.

사진= 션 인스타그램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