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21582 0182021051468121582 06 0601001 entertain 6.3.1-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25143000 popular

故제이윤, 사망 전 남긴 의미심장글 “내가 지켜줄 수 없더라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그룹 엠씨더맥스(M.C the MAX) 멤버 제이윤(39)의 비보가 전해진 가운데, 그가 남긴 의미심장한 글이 주목 받고 있다.

제이윤은 지난 3월 8일 인스타그램에 “혹시 내가 지켜줄 수 없더라도 사랑받으며 살아갈 수 있기를. 사랑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반려묘로 보이는 고양이 두 마리의 잠든 모습을 올렸다.

매일경제

제이윤 사진=천정환 기자


또 다른 게시글에서는 ‘어쩔 수 없는 힘듦이 내게 찾아왔다면’이라는 책을 태그하며 “제목이 내가 할 말 다했으니 읽어봐야지”라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엠씨더맥스 소속사 325이엔씨는 공식입장을 내고 “엠씨더맥스 멤버 제이윤이 우리 곁을 떠났다”라며 “제이윤이 편안히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고, 남겨진 유족을 위해 추측성 기사는 자제해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제이윤은 2000년 밴드 문차일드로 데뷔했다. 허정민이 그룹에서 탈퇴한 후 엠씨더맥스로 활동을 이어나갔다. 지난 3월에는 엠씨더맥스 20주년 기념 앨범 ‘세리모니아’를 발표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mk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