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배구 V리그

삼성화재, 센터 안우재와 FA 재계약 체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월드=최원영 기자] 남자프로배구 삼성화재가 센터 안우재와 자유계약선수(FA) 재계약을 체결했다.

삼성화재는 21일 “내부 FA 대상자인 안우재 선수와 계약을 완료했다. 연봉은 2억5000만원이며 계약 기간은 1년”이라고 밝혔다.

안우재는 2015년 1라운드 5순위로 한국전력에 입단해 2017~2018시즌 레프트에서 센터로 포지션을 변경해 블로킹 9위를 달성하는 등 활약을 이어갔다. 2020년 11월 트레이드를 통해 삼성화재에 합류, 강한 서브와 효율적인 블로킹으로 확실한 주전 센터로 자리매김했다.

안우재는 “먼저 삼성화재와 재계약을 맺어서 영광이다. 구단과 감독님이 나를 필요로 한다는 것을 진심으로 느낄 수 있었다. 더 나은 모습과 경기력으로 보답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yeong@sportsworldi.com 사진=삼성화재 제공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