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02211 0772020060260502211 06 0601001 6.1.15-RELEASE 77 텐아시아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591074430000 1591074972000 related

블랙핑크 전 매니저, 리사에 10억 사기…변제 약속 후 YG 퇴사 [종합]

글자크기
텐아시아

그룹 블랙핑크 리사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블랙핑크의 리사가 전 매니저에게 사기를 당했다. 피해 금액이 1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전 매니저는 변제 계획 합의 후 YG엔터테인먼트를 퇴사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2일 "내부적으로 파악한 결과 리사가 전 매니저 A씨로부터 사기 피해를 입은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신뢰했던 전 매니저였던 만큼 원만하게 해결되길 바라는 리사의 의사에 따라, A씨는 일부를 변제하고 나머지는 변제 계획에 합의 후 현재는 퇴사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당사는 아티스트와의 신뢰 관계를 악용한 A씨의 행각에 매우 당혹스러운 한편 관리·감독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며 "다시는 이같은 불미스러운 일이 없도록 재발방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했다.

텐아시아

그룹 블랙핑크 리사 / 사진=텐아시아DB



A씨는 리사에게 부동산을 대신 알아봐 준다는 명목으로 돈을 받아 도박 등으로 탕진했다고 알려졌다.

리사가 속한 블랙핑크는 오는 6월 신곡을 선공개하고 오는 9월 첫 정규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다. 또 리사, 로제, 지수 등 멤버들의 솔로 프로젝트까지 알리며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