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3299 0902020052260283299 03 0302001 6.1.8-RELEASE 90 아주경제 59454169 false true false false 1590143404000 1590143416000 related

신용·체크카드 재난지원금 신청 내달 5일 신청 마감

글자크기

기부금 정정신청도 이날 마감…선불카드·지역상품권 접수는 지속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긴급재난지원금의 신용·체크카드 신청이 오는 6월5일 마감된다.

행정안전부는 신용·체크카드 충전 방식 긴급재난지원금의 온·오프라인 신청 접수 마감일을 이같이 정했다고 22일 밝혔다.

행안부는 전날까지 지급 대상 가구의 90%가량이 긴급재난지원금 수령을 완료함에 따라 추가 신청 수요가 많지 않다고 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카드 충전금으로 재난지원금을 지급받으려는 가구는 내달 5일 이전에 카드사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거나 카드사 연계 은행 창구를 방문해 신청을 마쳐야 한다.

특히 타 시·도로 이사를 했거나 계획 중인 경우 마감일 전에 신용·체크카드 충전을 완료해야 신규 거주지에서 긴급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다.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지역 변경은 신용·체크카드 충전금만 허용된다.

신용·체크카드로 긴급재난지원금을 받으려다 실수로 기부를 선택한 경우 정정 신청도 마찬가지로 내달 5일까지 카드사로 해야 한다.

신용·체크카드 충전금 오프라인 신청에 적용되는 요일제는 오는 25일부터 해제된다. 온라인 신청은 지난 16일부터 요일제를 적용하지 않고 있다.

선불카드와 지역사랑상품권 형태의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은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계속 받는다. 주민센터 신청 접수 요일제는 지방자치단체별 사정에 따라 지속 여부가 결정된다.

행안부는 서울·부산·대구·광주·경기·전남·제주 등 7개 광역자치단체와 전북 익산·순창 등은 일단 요일제 접수를 유지할 예정이다.
아주경제

긴급재난지원금 오프라인 신청 접수 첫날인 지난 18일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주민센터에서 시민들이 지원금 접수를 기다리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형석 기자 khs84041@ajunews.com

김형석 khs84041@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