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1546 0182020041059401546 05 0506003 6.1.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44403000 1586444524000

英유력지, 손흥민-판데르파르트 함부르크 인연 주목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손흥민(28)이 함부르크 시절 라파얼 판데르파르트(37·네덜란드)와 함께 뛴 과거를 유럽 신문이 재조명했다. 판데르파르트는 손흥민보다 앞서 토트넘 홋스퍼에서 뛰기도 했다.

영국 ‘더 선’은 9일(한국시간) 2019-20시즌 토트넘 주전 선수들의 이색적인 전 소속팀 인연을 소개했다. 손흥민은 판데르파르트와 함부르크에서 호흡을 맞춘 것이 거론됐다.

‘더 선’은 “판데르파르트는 토트넘에서 2시즌(2010~2012) 동안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후 2012년 8월 당시 독일 분데스리가 소속인 함부르크로 4년 만에 돌아갔다. 거기에서 손흥민과 1시즌을 함께했다”라고 설명했다.

매일경제

손흥민(40번)이 함부르크 시절 라파얼 판데르파르트(가운데)와 함께 뛴 과거를 영국 언론이 재조명했다. 사진=AFPBBNews=News1


판데르파르트는 아약스 유스 출신으로 2000년 1군 무대에 데뷔했다. 2003년에는 유럽프로축구 1부리그 21세 이하 연간 최우수선수 개념인 ‘골든보이’를 수상할 정도로 재능이 뛰어난 선수였다.

손흥민은 2012-13시즌 판데르파르트와 함께 뛰면서 본격적으로 정상급 기량을 발휘하기 시작했다. 총 34경기에 출전해 12골을 기록하며 생애 첫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더 선’은 “바이어 레버쿠젠은 2013년 여름 이적시장에서 손흥민을 영입하는 데 성공했다. 이후 토트넘이 2년 후 데려왔으며 손흥민은 팀 내에서 가장 역동적인 공격 재능 중 한 명이 됐다”라고 평가했다.

이밖에도 ‘더 선’은 수비수 다빈손 산체스(24·콜롬비아)가 바르셀로나 미드필더 프랭키 데용(23·네덜란드)과 아약스에서 같이 활약한 전력을 소개했으며, 델레 알리(24·잉글랜드)가 친정팀 MK돈스에서 전 리즈 유나이티드 공격수 앨런 스미스(40·잉글랜드)와 같이 뛴 경력을 전했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