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9330 0182020040559279330 05 0506003 6.1.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60604000 1586060658000

사비 부부, 코로나19 사태에 13억 원 기부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사비 에르난데스(40) 알 사드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100만 유로(약 13억 원)를 기부했다.

사비 감독은 4일(현지시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아내와 함께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한 병원에 100만 유로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병원은 코로나19 관리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바르셀로나 호스피탈 클리닉이다. 기부금은 의료진과 환자를 위한 의료장비 구매에 쓰일 예정이다.
매일경제

사비 에르난데스 알사드 감독은 아내와 함께 코로나19 성금 100만 유로를 기부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알 사드의 지휘봉을 잡은 사비 감독은 카탈루냐 지방에서 태어나 2015년까지 바르셀로나에서 활동했다.

스페인은 유럽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12만4736명으로 이탈리아(12만4632명)를 넘어 가장 많다. 사망자도 1만1744명에 이르렀다.

이에 선행이 이어지고 있다. 사비 감독에 앞서 펩 과르디올라 맨체스터 시티 감독, 리오넬 메시, 라파엘 나달, 파우 가솔 등이 기부와 모금운동을 했다. rok1954@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