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31355 0972020022858431355 05 0507003 6.1.7-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58526201 false true true false 1582846862000 1582848486000

'홈런 허용' 류현진, 첫 시범경기 등판 2이닝 1실점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류현진 / 사진=Gettyimage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에이스 류현진이 시범경기 첫 등판에서 홈런을 맞았다.

류현진은 28일(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에 위치한 TD볼파크에서 미네소타 트윈스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선발투수로 나서 2이닝 3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이날 경기에서 투구 수 41개를 기록했고 스트라이크는 26개였다.

류현진은 1회초 선두타자 제이크 케이브에게 우전 2루타를 맞아 불안한 출발을 알렸다. 이어 트레버 라르라크에게 중전 안타를 허용해 무사 1,3루 위기를 내줬다.

아쉬움을 삼킨 류현진은 특유의 위기관리능력을 뽐냈다. 후속 타자 윌리안스 아스투딜로에게 3루 땅볼을 유도했고 런다운 플레이로 3루 주자를 잡아내며 한숨을 돌렸다. 이후 브렌트 루커를 삼진, 로이스 루이스를 3루 땅볼로 처리해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류현진은 2회초 선두 타자 트래비스 브랜컨혼을 2루 땅볼로 처리하며 기세를 이어갔다. 그러나 잰더 비엘에게 투심 패스트볼을 공략당하며 솔로홈런을 내줬다.

자신의 시범경기 첫 실점을 기록한 류현진은 이후 질베르토 셀레스티노스와 잭 라인하이머를 각각 삼진, 2루수 땅볼로 잡아내고 2회초를 마무리했다. 류현진은 이후 3회초 앤서니 배스에게 마운드를 넘기고 이날 등판을 끝냈다.

한편 토론토는 9회말 2점을 뽑아내며 미네소타와 3-3 무승부를 기록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