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미우새' 윤성호 "세계 유일무일 법명=뉴진스님, 홍콩 축제 메인 초대"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미우새 뉴진스님 윤성호 / 사진=SBS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윤성호가 절에서 거주 중인 근황을 전했다.

2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부캐 '뉴진스님'으로 활약 중인 개그맨 윤성호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윤성호는 절에서 아침을 맞이했다. 그는 스님과 인사를 하며 "법명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스님은 "세계에서 유일무이한 영어와 한문 법명이다. 영어 NEW과 새롭게 나아갈 '진'"이라며 흐뭇해했다.

이어 윤성호는 법당에 들어가 라이브 방송을 켰다. 그는 "108배를 시작하겠다"며 28일간의 삼천배를 마무리 지었다.

이후 윤성호는 스님들과 모여 차 마시는 시간을 가졌다. 윤성호가 "뉴진스님 공연을 본 적이 있냐"고 하자 한 스님은 "흥겹고 누구나 따라할 수 있어 포교가 잘 될 것 같다"고 얘기했다.

또 다른 스님은 "연등회할 때 봤는데 처음엔 이게 뭐지, 멘붕이 왔다"고 솔직히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불교 자기들끼리 재밌는거 하네란 유명한 말이 생겼다. 이번에도 불교 박람회를 하는데 전년보다 4배가 왔다. 2030세대가 많았다"고 놀라워했다.

이를 들은 윤성호는 "불교 쪽에서 오픈런은 처음이라더라. 입장하는 데 2시간씩 걸렸다"며 "해외에서도 인기가 솔직히 많다. 홍콩 유명 페스티벌 메인 무대에 들어간다"고 자랑스러워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