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0 (토)

유영재, 선우은숙 친언니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송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유영재가 전 배우자였던 선우은숙의 친언니를 강제추행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22일 선우은숙의 법률대리인 측은 공식입장문을 통해 "지난 21일 선우은숙 배우의 친언니에 대한 선우은숙 배우의 전 배우자 유영재의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위반(친족관계에의한강제추행)혐의에 대하여 분당경찰서는 위 혐의를 인정하여 성남지청으로 송치했다"라고 밝혔다.

조이뉴스24

배우 선우은숙이 유영재 아나운서와 재혼했다. [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이와 관련하여 피해자 및 피해자의 가족들에 대한 악의적인 비방글이나 댓글은 삼가주시기를 간곡히 바라고, 이러한 악의적인 비방글이나 댓글에 대하여는 엄정 법적 조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선우은숙은 지난 2022년 10월 유영재와 재혼했지만 결혼 1년 6개월 만인 지난 4월 성격차이로 파혼했다.

선우은숙은 이혼 발표 이후 쏟아진 유영재의 사생활 의혹에 대해 직접 거론하기도 했다. 그는 '동치미'에 출연해 "유영재에게 사실혼 관계의 여성이 있다는 건 결혼 전 몰랐다" "내가 법적으로 유영재의 세번째 부인"이라고 밝히며 눈물을 훔쳤다. 이후 선우은숙은 '동치미'에서, 유영재는 '유영재의 라디오쇼'에서 하차했다.

또한 선우은숙 측은 전 배우자 유영재가 결혼기간 중 선우은숙의 친언니에게 5차례에 걸쳐 불미스러운 신체 접촉을 가했다며 강제추행 혐의로 유영재를 고소했다. 혼인 취소소송도 제기한 상태다. 유영재는 유튜브 채널에서 '성추행은 프레임 씌우기'라며 의혹을 전면 부인했고. '심각한 우울증'으로 정신병원에 긴급 입원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