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송혜교, ‘검은 수녀들’ 현장 공개…흑백 사진 ‘기대 UP’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송혜교가 영화 ‘검은 수녀들’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20일 송혜교는 자신의 SNS를 통해 “검은 수녀들”이라는 글과 함께 흑백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스튜디오에 모여 있는 여러 사람들의 모습이 담겼다. 송혜교는 조명판 등과 함께 세팅된 촬영을 살짝 드러내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2월 송혜교는 “시작”이라는 글과 함께 ‘검은 수녀들’ 대본집과 바닷가 풍경 사진을 공개하며 영화 촬영 시작을 알린 바 있다.

‘검은 수녀들’은 2015년 개봉한 영화 ‘검은 사제들’의 후속작으로, 강력한 악령에 사로잡힌 소년을 구하기 위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송혜교 외 전여빈·이진욱·허준호·문우진이 출연하며, 송혜교는 해당 작품으로 ‘두근두근 내 인생’ 이후 10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박민지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