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49kg' 박나래, 운동 열심히 하면 뭐하나…"먹방 한번에 3kg 쪄" ('내편하자3')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텐아시아

사진제공=LG U+모바일tv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내편하자’ 시즌 3가 호평을 받으며 막을 내렸다.

지난 19일 공개된 LG U+모바일tv 오리지널 예능 ‘믿고 말해보는 편-내편하자’ 시즌3(이하 ‘내편하자3’) 마지막 회에서는 모델계의 ‘공감 요정’ 이현이, ‘관리의 신’ 한혜진, ‘바프 여신’ 박나래, ‘요요 선배’ 풍자, ‘타골 장인’ 엄지윤이 영원한 숙제인 다이어트를 주제로 열띤 토크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는 LG유플러스의 20대 전용 브랜드 유쓰에서 1등으로 뽑힌 사연인 매번 다이어트와의 전쟁에서 패배하고 오히려 살이 더 찐다는 ’벌써 네 번째 도르마무 다섯 번째 도르마무를 막아주세요’ 고민이 소개됐다.

해당 사연을 들은 풍자는 자신의 일처럼 안타까워하며 “다이어트를 하면 더 찌는 체질로 변한다”며 경험에서 우러난 요요의 무서움을 전했고, 힘들게 다이어트에 성공한 박나래는 요요가 올까 두려운 마음에 표정이 급 어두워졌다. 이어 “운동 열심히 해서 살 뺀 게 200g인데 먹방을 갔다 오면 3kg이 찐다”라고 고충을 토로했다.

이에 엄지윤이 “언니 광배근 멋있다”라며 격려와 위로를 건네자 박나래는 “운동한다고 몸이 예뻐지지는 않아. 마동석 처럼은 되거든”이라면서 최근 자신의 별명인 ‘광배형’을 언급해 녹화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런 가운데 다이어트 중에 주변에서 자꾸만 음식을 먹으라고 부추긴다는 사연자의 말에 한혜진은 ”다이어트를 시작했는데 사람을 만난다고요?”, “먹는 자리에 간다고요?”라면서 있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다이어트 기간에는 집-헬스장-촬영장만 간다는 ‘관리의 신’ 한혜진은 “나한테 붙여 주면 2주만에 10키로 뺄 수 있어”라고 자신하며 살이 빠질 수밖에 없는 톱모델의 다이어트 노하우와 식사 루틴을 공개했다.

한혜진, 박나래, 풍자, 엄지윤 편들러 MC 4명의 미친 조합으로 첫 공개부터 화제를 모았던 내편하자3’는 1, 2시즌에 이어 이번 시즌도 방영 첫 주부터 U+모바일tv 예능프로그램 부문 1위는 물론 전 시즌을 통틀어 시청 건수와 가입자 수 최고를 기록하며 식을 줄 모르는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제작진은 “현재 ‘내편하자3’의 시청건수와 신규 가입자수가 계속해서 늘고 있다. 주차별로, 회차별로 경신 중”이라면서 “MC들도 다음 시즌에 대한 열의를 불 태우고 있다”고 밝혀 곧 다가올 시즌4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