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4 (일)

김수용 "40대에 사기당하고 연예계 은퇴 결심"('별의별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유은비 기자] 개그맨 김수용이 은퇴를 결심했던 사연을 고백한다.

19일 LG유플러스의 'STUDIO X+U'가 제작하는 하이텐션 핫걸리티쇼‘별의별걸: 추구미는 핫걸’ 측은 ‘MZ 핫걸(girl)’ 나띠, 하리무, 박제니가 함께한 예측불어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별의별걸’ 티저 영상은 숏폼 정복을 위해 뭉친 MZ 아이콘 ‘핫걸즈’의 핫한 모먼트로 시작된다. 못 하는 게 없는 올라운더이자 ‘실력파 걸그룹 ‘키스오브라이프(KISS OF LIFE)’의 멤버 나띠는 아이돌 포스를 뿜어내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댄스 크루 ‘원밀리언’의 멤버이자 파워풀 에너지가 돋보이는 핫한 댄서 하리무, 올렸다 하면 조회수가 폭발하는 MZ 모델 박제니까지 아이코닉한 등장으로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한다.

‘MZ 핫걸즈’는 한 자리에 모이자 준비라도 한 듯 쉬지 않고 숏폼 챌린지에 돌입한다. ‘밈 자판기’가 된 ‘핫걸즈’는 멈추지 않는 리액션과 지치지 않는 하이텐션을 자랑한다. 또 핫걸&핫가이가 되고 싶어 ‘핫걸즈’를 찾아온 의뢰인들도 포착된다. 그 주인공은 ‘커플 인생샷’ 중독자 김수용, 지석진, 그리고 ‘올드 게이’ 홍석천의 뒤를 잇는 ‘뉴 게이’ 김똘똘.

의뢰인 맞춤형 숏폼 제작을 위해 ‘핫걸즈’는 의뢰인 심층분석에 들어간다. 상담에 나선 김수용은 “사기도 당하고, 연예계를 떠나야겠다”며 40대에 은퇴 결심을 했던 사연을 털어놓는다. 한편, 지석진은 나띠와 카페 인증샷 체험에 들어가며 핫해지기 위한 특훈에 돌입한다. ‘텐션’하면 지지 않는 김똘똘의 등장에도 ‘핫걸즈’는 파워 텐션으로 대적해 의뢰인의 혼을 쏙 빼놓는다. ‘핫걸즈’가 의뢰인들에게 과연 어떤 인생 숏폼을 만들어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연 많은 의뢰인들의 인생 숏폼을 만들기 위해 나선 핫걸즈 나띠, 하리무, 박제니의 ‘별의별걸’은 오는 7월 3일 U+모바일tv에서 1회가 공개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