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mhn포토] 이시아 '진정한 콜라병 몸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15일 강원도 인제군 인제스피디움(3.908km)에서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4라운드 경기가 나이트 레이스로 펼쳐졌다.

레이싱모델 이시아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날 슈퍼 6000클래스 결승전에서는 장현진(서한GP)이 39분 55초 827의 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하며 밤의 황제에 등극했다. 또한 GT 클래스에서는 정회원(이고레이싱)이 폴 포지션을 잡은 뒤 선두 자리를 빼앗겼으나 추격 끝에 1위를 탈환하며 포디움 정상을 차지했다.

한편 인제스피디움에서 올시즌 첫 나이트 레이스를 시작으로 오는 7월 13일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나이트레이스로 시즌 5라운드의 막을 올린다.

<저작권자 Copyright ⓒ MHNsports / MHN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