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손가락 스쳤는데?..경기 흔든 오심이 연장전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심판 재량으로 비디오 판독을 실시할 기회는 왜 없을까요? 어제(11일) 인천에서 열린 SSG와 KIA의 경기, 팽팽한 9회말 상황에서 결정적 오심이 나왔습니다. 자칫 승부를 뒤집어버릴 뻔 했던 오심이었습니다. 영상으로 함께 보시죠.



홍지용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