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배우 공승연, 고척돔 찾는다 6월 1일 키움-SSG전 시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배우 공승연이 야구장에 방문한다.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는 오는 6월 1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SSG 랜더스와 주말 홈 3연전 둘째 날 경기 시구자로 공승연을 초청했다고 30일 밝혔다.

공승연은 지난 2022년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그해 SBS 연기대상 미니시리즈 장르 판타지 부문 여자 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그는 오는 6월 26일 개봉을 앞둔 영화 '핸섬가이즈'에도 출연하는데 강심장을 지닌 대학생 미나 역할을 맡았다.

조이뉴스24

배우 공승연이 6월 1일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 SSG 랜더스전 시구자로 고척스카이돔을 찾는다. [사진=키움 히어로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공승연은 시구에 앞두고 구단을 통해 "가장 좋아하는 야구팀인 히어로즈 홈 경기에서 시구를 맡게 되어 영광"이라며 "늘 마음속으로 선수들을 열렬히 응원하고 있다. 선수들에게 좋은 기운을 줄 수 있도록 열심히 던져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날 경기 전 사전 신청자 100명을 대상으로 C게이트 내부 포토존에서 아리엘 후라도, 엔마누엘 데 헤이수스(이상 투수), 로니 도슨(외야수)의 팬 사인회도 열린다.

경기 종료 후에는 그라운드에서 사전 공모에 당첨된 10명의 어린이가 '나이키와 함께하는 그라운드 키즈런' 이벤트에 참여할 예정이다.

/류한준 기자(hantaeng@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