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오연서 "황보라 대타로 걸그룹 데뷔…가수 활동 끝난 아쉬움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라디오스타' 29일 방송

뉴스1

MBC '라디오스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오연서가 황보라 대신 걸그룹 멤버로 데뷔했다고 밝혔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오연서가 출연한 가운데 MC들로부터 "알고 보면 2세대 걸그룹 출신이라던데"라는 질문을 받았다.

과거 걸그룹 LUV 멤버로 데뷔한 그는 "한 8개월 정도 활동했다. 당시 2002년 한일월드컵 때라서 잘 안됐나?"라면서 웃었다.

활동 당시 무대 영상이 공개됐다. 완벽한 라이브 무대가 시선을 강탈했다. MC 김구라가 "라이브가 음원과 아주 다르네"라며 농을 던졌다. 오연서는 "저 때는 진짜 100% 라이브였다. 인이어도 없었다"라고 강조했다.

특히 오연서는 "제가 데뷔를 정말 갑자기 하게 됐다"라더니 "원래 있었던 분이 배우 황보라 씨였다. 그분이 (LUV) 3인조로 데뷔하려고 했는데, 뭔가 잘 안돼서 제가 갑자기 캐스팅됐다. 4~5개월 만에 데뷔하게 됐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가수) 활동이 끝나서 아쉬운 건 없었다. 왜냐하면 춤도 노래도 다 너무 어려웠다"라며 속내를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llll@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