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7 (월)

'생애 첫 KLPGA 우승' 배소현, 위믹스 랭킹 26계단 급상승...2년 연속 챔피언십 출전 여부 관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생애 첫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배소현(프롬바이오)이 위믹스 포인트 랭킹을 26계단이나 끌어올렸다.

배소현은 26일 경기도 여주 페럼 클럽(파72)에서 열린 KLPGA투어 E1 채리티 오픈(총상금 9억원) 대회에서 최종합계 9언더파 207타를 기록하며 2위 박도영(삼천리)을 3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2017년 KLPGA투어 데뷔 후 8년 차, 154번째 대회 출전 만에 따낸 생애 첫 우승이다.

이번 우승으로 배소현은 KLPGA투어 위메이드 대상포인트 부문, 위믹스 포인트 랭킹 13위 자리로 올라섰다. 위메이드 대상포인트 60점을 획득했고, 위믹스 포인트는 순위 배점 500점에 대상포인트 60점을 더해 총 560점을 획득했다.

지난해 배소현은 위믹스 포인트 랭킹 24위로 시즌을 마무리하며, 마지막 왕중왕전 대회인 '위믹스 챔피언십 2023' 출전권을 막차로 따냈고, 14위의 성적을 기록한 바 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로써 배소현은 시즌 최강자를 가리는 마지막 왕중왕전 '위믹스 챔피언십 2024' 출전자 명단에 2년 연속 이름을 올릴 수 있을지 주목된다.

'레이스 투 위믹스 챔피언십'은 지난해 위메이드가 선보인 KLPGA투어의 새로운 골프 포인트 시스템으로, 위믹스 포인트 랭킹 상위 60명에게는 총 50만 위믹스(WEMIX 암호화폐)를 수여한다.

또한 상위 24명의 선수에게는 마지막 왕중왕전 대회인 '위믹스 챔피언십 2024' 출전권을 부여한다. 위믹스 챔피언십 2024 대회 총 상금은 100만 위믹스다.

위믹스 포인트 산정 방식은 각 대회 최종 순위에 따라 포인트를 배분하여 지급하고, 여기에 Top10을 기록한 선수들에게는 'KLPGA 위메이드 대상포인트' 배점을 추가 지급하는 방식이다.

사진ⓒMHN스포츠 박태성 기자

<저작권자 Copyright ⓒ MHNsports / MHN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