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이승철, 月 저작권료=외제차 1대…“딸 줄 유산 無” (미우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이승철이 저작권료에 대해 밝혔다.

2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승철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신동엽은 “딸들에게 유산 절대 못 물려준다고 했다더라, 그런 얘길 진짜 했나”라고 물었고, 이승철은 “‘유산은 없다, 하지만 유학은 시켜주겠다’고 했다”며 “공부로 유산을 만들어주는 거지 돈을 주는 건 아니다 생각했다”고 답했다. 이승철은 딸들에게 “엄마 아빠 다 쓰고 죽을 거다. 기부할 거다”라 했다고.

스포츠월드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이승철은 자작권료에 대한 질문에 “사후 70년인데, 얼마 전에 100년으로 바뀌었다더라”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가장 효도한 노래에 대해서는 ‘소녀시대’, ‘인연’, ‘말리꽃’ 등을 꼽았다. 또 저작권료가 가장 많이 들어왔을 때 금액에 대해서는 “외제 차 한 대 정도”라며 “한 달에 그 정도인데 그것도 아주 초창기”라고 말했다. 이어 “스테디하게 가는 건 그렇게 많이는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박민지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