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4 (금)

16기 옥순 "부모님 재산 어마어마, 8600만원 바순·1.5캐럿 다이아 받아"('하입보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유니콘 엔터가 ‘제6대 하입보이’로 미미미누를 선발해 전격 영입했다.

20일 방송된 ENA 오리지널 예능 ‘하입보이스카웃’(연출 정은하) 6회에서는 ‘누가 부자가 될 상인가’를 주제로 유니콘 엔터테인먼트의 오디션이 펼쳐진 가운데, ‘프로 입담러 유튜버’ 미미미누(본명 김민우)가 ‘제6대 하입보이’로 낙점됐다. 특히 미미미누는 ‘찐 부자’ 16기 옥순 이나라와 ‘퓨어 맑눈광’ 모델 김규한, ‘안정환 닮은꼴’ 망원 따릉이男 이석기 등 쟁쟁한 후보를 제치고 최초로 MC 분야에 발탁돼 안방 시청자들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날 오디션에서 장동민 유니콘엔터 이사는 “오늘은 실질적으로 회사에 도움이 될 부자들을 모아봤다. 그중 첫 번째 후보는 부자 중의 찐 부자”라며 ‘나는 SOLO’(나는 솔로) 16기 옥순 이나라를 호명했다. 이나라는 “저는 탁재훈 대표님이 출연하고 싶어 하는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 왔다”고 출사표를 던진 뒤, “돌싱 특집에 나갔었다. 서른 살 때 연애 3일 만에 결혼을 결심해서 결혼했다가 한 달 반 살고 이혼했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또한 이나라는 어마어마한 부모님 재산과 자신이 보유 중인 ‘슈퍼카’ 퍼레이드, 자택을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이나라는 “중3 때 부모님께 8600만 원짜리 바순을 선물 받았다. 또 새해 선물로 5000만 원 상당의 1.5캐럿 다이아반지 세트를 받은 적도 있다”라고 T.M.I를 방출했다. 나아가 이나라는 “전 남친들에게 연락이 많이 왔다. ‘환승연애’ 프로그램에도 다들 나와 줄 것 같다”고 어필했다.

그런가 하면 이나라는 연애 관련 대화가 이어지자 “사랑도, 결혼도 하고 싶다. 서장훈 씨라면 13세 연상도 가능하다”고 과거 ‘보살팅’에서 인연을 맺은 서장훈에 대한 ‘찐 사랑’을 드러냈다. 이에 탁재훈은 “서장훈 씨가 결혼하자고 하면 할 거냐?”고 기습 질문했고, 이나라는 “전 너무 좋죠~”라고 화끈하게 답했다. 급기야 서장훈에게 영상편지까지 띄운 이나라는 “지금까지 고생 많으셨으니까 이제 일 그만하시고 행복만 누리세요. 저 요리 되게 잘해요~”라고 프러포즈까지 했다.

이나라가 한바탕 ‘사랑 부자’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간 뒤, 유정은 CG같은 외모와 비현실적인 분위기의 모델 김규한과 퇴폐미 폭발 ‘메기남’ 이석기를 소개했다. 이때 이석기는 무려 976만 조회수를 기록한 ‘자전거 타는 영상’을 공개했고, 유니콘 엔터 4인방은 “안정환, 안토니오 반데라스 리즈 시절 느낌이 있다”며 곧장 ‘하트 눈’을 발사했다. 이에 김규한은 상체를 훌렁 벗어 SNS를 올킬한 ‘조각상 피지컬’을 뽐내는가 하면, 탄산음료 원샷 개인기로 ‘섹시 목젖’을 선보였다. 쟁쟁한 매력 대결을 펼친 두 후보자는 유정을 상대로 ‘플러팅 대결’에도 나섰는데, 이때 김규한은 대뜸 “이규한 말고 김규한 어떠세요?”라고 강펀치를 날려, 유정을 K.O시켰다.

다음으로 선우는 “130만 명의 구독자를 지닌 프로 입담러 유튜버”라며 미미미누를 오디션장으로 불렀다. 미미미누는 독특한 목소리와 퀵 마우스로 등장부터 모두의 혼을 쏙 빼놨다. 실제로 그는 ‘오디오 강박증’을 고백하면서도, “제2의 전현무, 장성규를 꿈꾼다”고 당당히 말했다. 나아가 미미미 누는 ‘분석 부자’ 면모를 뿜으며 유니콘 엔터 4인방의 캐릭터 분석에 나섰다. 특히 그는 “시가총액 5조 원을 달성하려면 아이돌 산업에 발을 들여, 가요계 빈틈인 혼성그룹을 공략해야 한다. 나중에 두 멤버를 결혼시켜서 2세 이름을 유니콘으로 지어야 한다”며 인륜지대사를 꿰뚫은 대계획을 밝혀 현장을 뒤집어 놨다. 이에 탁재훈은 “프로가 아닌 아마추어 일반인치고는 사실은 너무 (MC 진행을) 잘 한다. 그만두지 말고 계속 해나갔으면 좋겠다”며 극찬했다.

오디션이 마무리 된 뒤, ‘제6대 하입보이’를 뽑기 위한 회의가 진행된 가운데 탁재훈은 “이나라 씨의 솔직한 자기표현이 너무 좋았다”고 말했고, 선우는 “이석기 씨는 계속 보고 싶은 느낌이 있다”고 평했다. 장동민과 유정은 “미미미누가 의욕이 강해서 MC 트레이닝을 시키면 좋을 것 같다”며 한 표를 던졌다. 그 결과, ‘누가 부자가 될 상인가’ 편에서는 ‘순발력 부자’ 미미미누가 1위에 등극해 유니콘 엔터와 함께하는 영광을 누리게 되었다.

직후 이어진 예고편에는 탁재훈 대표, 장동민 이사와 ‘애증의 삼각관계(?)’를 형성하는 방송인 사유리가 유니콘 엔터에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예고편에서 사유리는 ‘찾아라! 나의 하입보이’를 주제로, 아들 젠의 새 아빠를 찾는 오디션 속의 오디션을 진행하는가 하면, “젠의 아빠가 되어줄래요?”라고 즉석 프러포즈까지 나선다. 또한 유니콘 엔터 4인 이 ‘제1대 하입보이’ 송형석, ‘제5대 하입보이’ 차웅기, 아쉽게 탈락한 전창하, 레디와 함께 ‘예능캐 발굴 프로젝트’에도 나서는 모습으로 기대감을 치솟게 한다.

ENA ‘하입보이스카웃’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안방을 찾아간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